상단여백
HOME 사람과 일 포커스
정봉영 청장 등 포항 남구청 퇴직공무원 퇴임식 가져

포항시 남구청은  26일 구청 회의실에서 정봉영 남구청장을 비롯한 퇴직공무원(황해기 남구 건설교통과장, 배해수 남구 건축허가과장) 합동 퇴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날 퇴임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 직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려하진 않지만 조촐한 '작은' 퇴임식이 펼쳐져 30년 이상을 공직자로서 포항시 발전을 위해 몸담았던 이들에게 후배들의 진정어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합동퇴임식은 퇴직공무원 재임 활동영상, 퇴임 인사, 기념패 증정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가족이 함께한 자리에서 퇴직 공무원들은 후배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영예롭게 퇴직할 수 있게 된 감회를 밝히며 포항시의 더 큰 발전을 위해 퇴직 후에도 지역을 위해 봉사하는 마음으로 선배공무원으로서의 모범을 보이겠다고 뜻을 전했다.

@퇴임하는 정봉영 남구청장

지난 40여년의 뜻깊은 공직활동을 마감하는 정봉영 남구청장은 “평소 도덕경의 한 구절인 ‘지자불언 언자부지(知者不言 言者不知)-아는 자는 말하지 않고, 말하는 자는 알지 못한다’를 마음에 새겨두고 공직생활을 해왔다”며 “그 동안의 공직생활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많은 선후배 공무원들의 애정 어린 격려와 조언이 항상 큰 힘이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