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마당 이벤트
경주엑스포, 대구 코로나19 의료진 · 봉사자 · 공무원에 박수근 도록 기부100권 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경주엑스포 비롯 전국 각지서 성원 큰 힘 … 감사”

“힘내라 대구! 대구시민의 힘을 믿습니다.”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 극복을 위해 힘쓰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과 관계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힐링용 도록 100권을 대구시에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19로 큰 피해를 입고 있는 대구지역에서 추가확산 방지와 확진자 치료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 공무원들을 위로하고 여유와 힐링을 제공하기 위한 차원으로 진행했다.

이 도록은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이 지난 2017년 5~8월 개최한 <신라에 온 국민화가 박수근 특별전> 당시 제작한 것으로 관람객들의 지속적인 사랑을 받으며 높은 판매율을 기록하고 있는 작품집이다.

 

박수근(1914~1965) 화백의 대표작인 ‘빨래터’, ‘소금장수’, ‘나무와 여인’ 등 유화, 수채, 드로잉, 탁본, 판화 작품 92점이 담겨져 있다.

한국적인 주제를 소박한 서민적 감각으로 그려낸 박수근 화백의 작품이 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생활을 잃은 채 힘겨운 업무를 이어가는 의료진과 봉사자, 현장 관계자, 환자들에게 따뜻한 위안을 줄 것으로 엑스포측은 기대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박수근 화백의 도록은 장기간 일선 현장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공무원 등 관계자들의 피로도가 한계치에 다다른 상황에서 지친 심신에 큰 위로가 될 것”이라며 “경주엑스포를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많은 지원과 따뜻한 성원을 보내주셔서 큰 힘이 되고 있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경주엑스포의 도록 기부는 지난달 김천의료원과 안동의료원, 포항의료원 등 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 3곳에 총 150권을 전달한데 이은 두 번째 문화 콘텐츠 기부 활동이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