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Zoom-in 생각담은 사진기
상주시 신흥동 주민들의 "추억의 줄넘기"

잊혀져가는 追憶의 줄넘기 사진이다.

남자들이 큰 줄을 돌리고 동네 아낙들이 하나, 둘 호흡을 맞춰 줄을 넘는다.

상주시 신흥동 주민들이 <상주시민체전>에 동내대표로 나가기위해 연습중인 장면이다.

요즘은 좀처럼 찾아보기 어려운 이 시골학교 운동장에서의 줄넘기 연습이

왠지 정겹게 다가온다.

콘텐츠코리아  conten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