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마당 축제(festa)
영양고추, HOT하게 살아있네 !!서울시청 광장에서 2018 영양고추 H.O.T Festival 성황리에 열려

경북 영양군(군수 오도창)이 주최하는 「2018 영양고추 H.O.T Festival」이「산좋고 물좋은 영양에서 왔니더!」라는 주제로 9월 10일부터 9월 12일까지 3일 간 서울광장에서 열리고 있다.

「영양고추 H.O.T Festival」은 전국지방자치단체로는 유일하게 고추라는 단일 농산품을 주제로 한 대규모 직거래 판촉행사이다. 이번 행사첫날 3만 여명의 관람객과 소비자들이 행사장을 찾았으며, 특산품 판촉에 13억여 원의 매출 및 2억여 원의 직거래 주문을 받는 성과를 올렸다.

이번 행사에서는 영양군에서 땀과 정성으로 키워낸 최고 품질의 영양고추와 고춧가루, 다양한 농특산물 등을 생산하고 엄격한 기준으로 선정된 60여 농가와 영양고추유통공사, 영양농협, 남영양농협 등 우수 고춧가루 가공업체가 참여했으며 보름 앞으로 다가온 추석을 대비해 사과, 복숭아, 전통장류 등 다양한 우수 농특산물을 비롯한 가공품, 특산품 등도 선보였다.

전시체험 및 홍보 부스에서는「영양국제밤하늘 보호공원」과「반딧불이 홍보 체험관」,「음식디미방 홍보전시관」,「김치만들기체험」등 다양한 전시․체험관을 운영하여 관람객들에게 많은 볼거리를 제공했다.

특히, 10일 행사 첫날 서울광장에서는 민선7기 새로운 시작을 널리 알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생방송 KBS 6시 내고향」특집에서는 영양군수 인터뷰를 시작으로 수비초, 칠성초 등 재래종 고추복원, 영양고추유통공사 수매, 음식디미방, 영양군에서 집중 추진 중인 베트남 일자리사업, 밤하늘보호공원 등 영양군 주요시책, 문화관광등을 자연스럽게 풀어냈으며, 고추음식소개와 함께하는 축제현장 부스소개, 고추경매 등 현장연결로 축제의 현장을 생방송으로 진행하여 전국에 영양고추축제를 생중계하는 등 축제의 열기를 한층 더 달구었다.

또한, 자치단체간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자 의성군(마늘), 신안군(천일염), 울릉군(수산물) 등 타 지역 농․특산물 판매부스 참여를 통한 교류와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경상북도 홍보관 등 다양한 분야의 즐길거리도 선보였다..

 

김진배 기자  kjb6484@gmail.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