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창고 공연
레마앙상블, 여성소망센터 후원금 마련을 위한 2023 신년음악회 열어16일 저녁, 한동대학교 그레이스채플에서 수익금 전액 여성소망센터 기부

좋은 음악도 들으면서 지역의 취약·위기·빈곤 미혼모 자립과 양육지원, 에 힘을 보탤 수 있는 착한 음악회가 봄소식보다 빨리 도착했다.

레마앙상블(대표 ㆍ안서련)은 오는 16일 목요일 저녁 7시 30분 한동대학교 그레이스 채플에서 여성소망센터 후원금 마련을 위한 2023년 신년 음악회를 개최한다.

@공연포스터

이날 행사는 CCM사역자 이지혜, 테너 신동민, 바이올리니스트 홍혜진, 첼리스트 김민경, 플루티스트 김지혜, 클라리네티스트 최민영, 피아니스트 길은영·안서련이 출연하며, 독창과 독주, 피아노 듀오, 피아노 트리오 등 다양한 구성의 연주를 들려줄 예정이다.

@레마앙상블

2017년 창단되어 매년 여성소망센터를 알리고 후원하는 자리를 만들어오고 있는 레마앙상블 측은 “아픔에 공감하고 함께하는 것이 진정한 예술가이고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것이 예술가의 의무라고 생각했다”며, “이번 음악회를 통해 여성소망센터의 활동을 알리고, 평등하게 사랑받아야만 하는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여러 방법으로 애쓰고 계신 모든 분들께  물질적으로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는 자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경북 포항에 위치한 여성소망센터는 한동대 교목실 목사의 부인 황민정씨가 위기임신여성을 상담해 준 것을 계기로 한동대 학생들과 교수들이 함께 2012년 설립한 비영리민간단체이다.

지금까지 약 58명의 태아 생명수호와 취약·위기·빈곤 미혼모 자립 및 양육지원, 위기임신 상담, 세미나 및 교육사역 등을 이어가고 있다.

한동대학교 GMI와 ㈜파동이 협력하는 이 공연의 관람료는 전석 10,000원이며 36개월이상 입장 가능하다. 수익금은 전액 여성소망센터에 기부한다.

문의 010-2275-2562(레마앙상블 대표 안서련) / 010-6606-1474(여성소망센터 대표 김정주)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