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EDU(교육)
포항YMCA, 제23회 청소년 길거리 농구대회 개최18일 영일대광장에서, 고등부 '인사이드아웃', 중등부 '블랙맘바' 각각 우승
제23회 포항시장기 청소년 길거리 농구대회가 18일 영일대광장에서 열린 가운데 중앙고·세화고·장성고의 연합팀인 '인사이드아웃'팀이 고등부 우승을 차지했다.
제23회 포항시장기 청소년 길거리 농구대회가 18일 영일대광장에서 열린 가운데 중앙고·세화고·장성고의 연합팀인 '인사이드아웃'팀이 고등부 우승을 차지했다.

포항YMCA(이사장 이동섭)가 주관하고 포항시가 주최하는 '제23회 포항시장기 청소년 길거리 농구대회'가 지난 18일 영일대광장 길거리농구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대회에서 고등부는 중앙고·세화고·장성고의 연합팀인 '인사이드아웃'팀이, 중등부는 구룡포중학교의 '블랙맘바'팀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하는 청소년 농구대회는 건전한 스포츠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친구들과 우정을 나눌 수 있는 포항YMCA의 대표적인 청소년 프로그램 중 하나다.
   
중등부는 구룡포중학교의 '블랙맘바'팀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중등부는 구룡포중학교의 '블랙맘바'팀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경기는 중등부 15개 팀과 고등부 9개 팀 등 모두 24개 팀이 참가해, 조별 예선리그를 거쳐 4강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고, 결승전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됐다.
   
학생들은 "푸른 바다와 넘실대는 파도 소리를 들으며 야외에서 길거리 농구대회를 하게 돼 그 어느 때보다도 좋은 추억과 즐거움이 더하다"고 말했다.
   
올해 청소년 길거리 농구대회는 개회식에서 성악가 신동민이 애국가를 불렀고, 대회를 공동 주관한 포항농구협회에서 심판진을 배치하고 경기운영을 맡았다.
   
경기는 중등부 15개 팀과 고등부 9개 팀 등 24개 팀이 참가해, 조별 예선과 4강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경기는 중등부 15개 팀과 고등부 9개 팀 등 24개 팀이 참가해, 조별 예선과 4강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와 함께 선린대학교 YMCA 동아리 학생들이 농구대회의 자원봉사 진행요원으로 참여했고, 환호여중 댄스팀 ZEST(제스트)가 축하공연으로 함께 했다.
   
대회에 참가한 한 선생님은 "지난해는 코로나 19로 실내에서 개최됐지만, 올해는 야외에서 대회가 열려 의미가 있는 것 같다"며 "대회를 열어준 관계기관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하는 청소년 농구대회는 건전한 스포츠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친구들과 우정을 나눌 수 있는 포항YMCA의 대표적인 청소년 프로그램 중 하나다.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하는 청소년 농구대회는 건전한 스포츠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친구들과 우정을 나눌 수 있는 포항YMCA의 대표적인 청소년 프로그램 중 하나다.
?
포항YMCA 이동섭 이사장은 "코로나 펜데믹 가운데도 희망과 활기를 잃지 않고 오늘 농구대회 참여한 모든 청소년에게 격려와 박수를 보낸다"며 "앞으로도 청소년의 행복한 삶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포항CBS 유상원 아나운서 yswon73@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컷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