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산업현장
현대제철 포항공장 노사 임단협 타결…위기극복 격려금 지급
출근하는 현대제철 포항공장 직원들. (뉴스1 자료)2021.4.7 /© News1


 현대제철 포항공장이 2020년 임금 및 단체협상을 마무리하고 노사 화합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워진 경제 상황 극복에 노사가 손을 잡았다.

7일 현대제철 포항공장에 따르면 이번 임단협은 지난 8년 간 지속돼 온 임금체계를 개선하기로 합의하면서 해결됐다.

노조는 그동안 기본급 및 수당 지급을 두고 회사 측과 법적 다툼을 벌여왔고 노사는 이번 임단협을 통해 이를 개선하기로 했다.

포항공장 노사는 2020년 임금 및 단체협상에서 기본급은 동결했지만 정기 승호(호봉 승급) 시2호봉 2만3000원 인상과 경영 정상화 추진 격려금 150%, 위기 극복 특별 격려금 28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또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상권 회복을 위해 전통시장 상품권 20만원을 지급하는데 합의했다.

현대제철 포항공장 관계자는 "이번 임단협은 노사 모두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경제적 상황을 충분히 공감했고 철강산업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의 노력이 필요하다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콘텐츠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