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따라잡기 쟁점
한국철도, 옛 포항역 역세권 개발 사업자 공모
천안아산역 인근 아산배방 철도부지© 뉴스1


(대전=뉴스1) 송애진 기자 = 한국철도가 13일부터 70일간 옛 포항역 폐선 부지와 천안아산역 인근 아산배방 철도부지 개발을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를 시행한다.

민간사업자가 한국철도 토지 매입을 전제로 한 개발 매각 방식으로 추진한다.

옛 포항역 부지 개발사업은 KTX포항역 신설 이후 문을 닫은 옛 포항역 인근 철도 부지 2만6000여㎡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한국철도는 지자체가 기반시설 공사를 직접 시행하는 도시개발사업(환지방식)이 되도록 포항시와 협의해 인허가 기간을 단축시키고, 주거,판매,업무 등 다양한 복합기능 시설로 개발할 수 있도록 사업성을 높였다.

또한 대상지인 경북 포항시 북구 대흥동은 주변에 죽도시장, 포항중앙상가 등 시내 중심 상업시설이 위치하고, 지자체 경관 개선 사업으로 유동인구가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아산배방 부지 개발사업은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 일대 약 2만 2000여㎡ 규모의 나대지를 일반상업부지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아산배방 부지는 KTX가 정차하는 천안아산역까지 도보 2분 거리의 초역세권으로 주변 상업 및 업무용 토지는 전부 매각된 상태다.

대상 부지 인근 탕정지구 개발(1~2단계 완공, 3단계 진행 중)과 삼성디스플레이 생산공장 증설로 아산에 산업인구가 5만명 이상 유입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철도는 공모 관련 자료를 별도로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공모지침서 등 공모관련 자료도 함께 제공키로 했다.

성광식 한국철도 사업개발본부장은 “철도 부지는 주거, 상업, 교통이 공존하는 복합 공간으로 지역사회의 새로운 구심점이 될 것”이라며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옛 포항역 폐선 부지© 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콘텐츠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