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맛&멋
 포항시, 식품위생분야 고위험시설 대한 방역수칙 샅샅이 점검

포항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면서 사람들이 밀집하는 고위험시설인 유흥시설과 소주방, 카페, 커피숍에 대하여 21일부터 방역수칙 점검 및 집중관리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식품위생분야 방역컨설팅단 20명과 함께 장기 휴업 등으로 인한 전자출입명부 앱 미설치 유흥업소 70개소를 제외한 466개소와 야간 운영 중인 업소를 대상으로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점검한다.

 

한편, 포항시는 지난 6월 10일부터 ‘식품위생분야 방역컨설팅단’을 운영하여 코로나19 고위험시설인 유흥 및 단란주점에 대해 전자출입명부 앱 설치, 방역수칙 준수 등에 대해 점검해 왔다.

포항시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전자출입명부 앱 설치, 방역수칙 준수 등은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최소한의 행정조치인 만큼 업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