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EDU
내일, 고3 등교앞두고 코로나19 학교생활 위해 방역 '총력'포항시, 20일 등교수업 시작 대비 사각지대 없는 학교 방역 철저

포항시는 20일 고3부터 순차적으로 등교 수업에 들어간다는 정부방침에 따라 학교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이어져 온 ‘사회적 거리두기’가 종료되고 ‘생활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학교 수업이 정상화되는 이 시점에 학교 개학의 선결 조건은 완벽한 방역이라고 할 수 있다.

이에 포항시는 학교 방역에 자칫 구멍이 생기면 사태가 이전보다 더 걷잡을 수 없는 상황으로 갈 수 있다고 판단하여 남·북구청 생활방역단을 중심으로 관내 고등학교 29개교 및 학생들의 등교수업 후 운영이 예정된 12개교의 기숙사를 대상으로 집중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 대부분의 고등학교는 1단계 방역이 완료된 상태이며, 20일 등교수업 전 2단계 방역을 완료하여 학생들이 학교수업을 건강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20일부터 등교하는 학생들이 코로나19 걱정 없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모든 학교의 방역에 철저를 기할 것이다.”며 “아직 완전하게 코로나19가 종식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채진 기자  genie6819@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