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극복> 포항지진
「포항지진 진상조사위원회」 진상조사 신청... 6월 1일부터 접수신청서 접수 등 진상조사활동 본격화, 7월 30일까지 60일간, 진상조사신청서 접수

국무총리 소속의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가 6월 1일부터 7월 30일까지 60일간 포항 지진 관련 진상조사 신청 접수 공고를 하는 것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했다.

 

지난해 말 제정된 『포항지진의 진상조사 및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에 의거 9명의 위원으로 구성된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는 지난 4월 1일 공식 출범하였으며, 이번 진상조사 신청 접수를 통해 포항지진의 발생원인 및 책임소재 등에 관한 진상규명 활동에 한층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진상조사신청은 포항지진의 원인 및 책임소재 규명과 지열발전사업 부지선정과정 등 사업추진과정의 적정성과 관련하여 포항 지역 주민 여부와 관계없이 신청할 수 있으며, 단체에서도 신청가능하다.

 

진상조사신청 접수는 6월 1일부터 60일 동안 진행되며, 위원회는 신청 내용을 검토한 후 조사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내용에 대해서는 신속히 진상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진상조사신청을 원하는 개인 또는 단체에서는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 홈페이지(www.pec.go.kr-정보마당-진상조사신청서)에서 신청서 양식을 다운받아 우편 발송 등을 통해 제출할 수 있으며, 문서로 할 수 없는 특별한 사정이 있는 경우 구술로 신청할 수 있다.

 

이학은 위원장은 “이번 진상조사신청을 통해 포항지진의 구체적인 발생원인과 책임소재의 진상이 밝혀질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면서, “진상조사신청서 접수 기한이 2020년 7월 30일까지로 정해져 있는 만큼, 시일을 놓쳐 신청하지 못 하는 일이 없도록 시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원탁 포항시 지진특별지원단장은 “진상조사신청 접수를 크게 환영하며 진상조사위원회의 객관적이고 공정한 조사활동을 통해 포항지진 발생에 관한 각종 의혹이 명백히 밝혀질 수 있기를 희망한다.”면서 “진상조사신청에 시민 및 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포항지진진상조사위원회는 1년간 지열발전사업 추진의 적정성 조사, 포항지진관련 법령∙제도∙정책∙관행개선 및 대책 수립 등의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게 되는데,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에서 활동한 바 있는 강태섭 부경대 교수가 포항시 추천으로 위촉되어 참여하고 있다.

<사진 있음>

우성희 기자  woocat@hanmail.net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