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공직사회
윤경희 청송군수, 자필 서한문으로 500여 공직자 격려공직자 헌신·봉사·희생에 감사 인사 전하며 적극적인 소통 당부

윤경희 청송군수가 그간 헌신과 열정으로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해온 청송군 500여 공직자에게, 감사의 인사를 담은 자필 서한문으로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윤 군수는 지난 11일 발송한 서한문에서 “발병 초기 2명의 관외주민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2차 감염은 물론, 실질적인 지역 감염은 발생되지 않아서 다행스럽게 생각합니다. 이는 군민의 노력에 더하여 우리 500여 공직자의 헌신과 봉사,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기에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또한 서한문을 통해 감사의 인사와 함께 용전천으로의 청송사과축제장 변경배경, 청송사랑화폐 발행계기, 산소카페 청송군 탄생배경 등 그간의 활동들에 대한 솔직한 소회를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으며 공직자들의 발상의 전환과 함께 적극적인 소통을 당부했다.

특히 윤경희 청송군수는 “청송을 사랑하는 긍지와 군민의 안위를 걱정하는 헌신, 열정은 청송 발전의 원동력이자 대한민국 발전의 밑거름”이라며 “군민 모두가 활짝 웃을 수 있는 ‘1등 청송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우리 청송군 공직자들과 함께여서 행복하고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한편, 청송군은 지난 5월 1일 「청송군 지방공무원 복무 조례」 전부개정으로, 장기근속 직원의 특별휴가 일수를 기존보다 5일 확대하고, 재해·재난 비상근무 등 장기간 격무에 종사한 경우 등에 사용할 수 있는 격려휴가를 연간 5일 신설하는 등 직원 사기진작과 복지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심상엽 기자  ssy1133@chol.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