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포항
어느덧 형산강에 봄소식이 넘실거려요튤립, 유채 등 그윽한 봄향기 물씬 풍기는 형산강, 시민 힐링공간으로 각광

새 봄을 맞아 형산강 효자SK 인근 수변공원의 봄철 꽃밭이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사회 분위기를 사뭇 활기찬 분위기로 바꾸고 있다.

상대적으로 감염 위험이 낮은 확 트인 형산강을 찾는 방문객들이 늘어나면서 이를 위해 포항시 형산강사업과는 형산강 수변관리단을 투입하여 튤립 10만여본을 식재하여 봄꽃이 넘실대는 수변공원을 조성하였다.

효자SK 옆 형산강 튤립원에는 아펠톤(적색), 핑크아더(분홍), 프리삼(백색) 등 10여종의 갖가지 튤립들이 꽃망울을 터트렸다. 또 장미원에서 효자수문까지 강둑 비탈면에는 유채 군락지가 개화하여 실내 생활로 인한 형산강 방문객들의 답답한 몸과 마음을 풀어주고 있다.

포항시 조철호 형산강사업과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시민사회 분위기가 가라앉은 가운데 형산강 수변공원에 오신 방문객들이 튤립과 유채를 구경하며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형산강이 지속적으로 시민들을 위한 휴식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