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창고 콘텐츠
반기문 前 유엔사무총장“경주엑스포서 큰 감명”이철우 경북도지사 ․ 주낙영 경주시장 동행… 역사문화 콘텐츠 찬사

반기문 前 UN사무총장이 12일 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전격 방문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이날 오전 경주 화백컨벤션센터(HICO)에서 열린 ‘새마을국제포럼’에 참석해 연설을 하고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행사에 참관을 하고자 경주엑스포공원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주낙영 경주시장도 함께 동행하며 관심이 집중됐다.

반기문 전 총장 일행은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에게 안내를 받으며 2019경주엑스포에 대한 설명을 듣고 콘텐츠를 관람했다.

경주타워 맨 위층 ‘선덕홀’을 방문해 관람객들과 함께 어우러져 ‘신라천년, 미래천년’ 전시를 관람하고 신라 역사문화를 입체적으로 구현한 영상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경주타워 옥외공간을 실크로드 테마로 꾸민 ‘오아시스 정원’과 그 안에 위치한 지상 82m 높이의 투명유리 ‘스카이 워크’도 걸어보며 적극적으로 콘텐츠를 체험했다.

또 서라벌의 모습을 고증을 거쳐 구현한 신라왕경모형을 보면서 ‘월정교’와 ‘첨성대’ 등의 위치를 직접 확인하며 많은 관심을 보였다.

직접 AR버튼을 눌러가며 증강현실을 통해 구현되는 문화유적에 대한 설명도 주의 깊게 관찰했다.

특히 경주엑스포공원을 돌아보는 과정에서는 관광객들과 일일이 악수를 하며 사진촬영을 함께 했고 직원들과 운영스텝들에게도 반갑게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

그 가운데 단체관람을 온 국군장병들에게는 먼저 격려의 말을 건네는 등 격식없는 소통으로 눈길을 끌었다.

경주엑스포공원을 둘러본 반기문 총장은 ‘신라 천년의 역사, 문화, 예술이 보다 평화롭고 번영된 대한민국을 이끌어 주기를 기원합니다’ 라는 내용의 방명록과 함께 경주엑스포에 대한 응원과 격려의 뜻을 전했다.

 

김동헌 기자  kimcopy@hanmail.net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