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산업현장
포항제철소, 11월 ‘품질의 달’ 지정해 최고 품질 각오 다진다전사적 품질관리 활동 추진… 15일 성과공유 행사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11월 한달을 '품질의 달'로 지정하고 세계 최고 품질의 철강제품을 생산하기 위한 품질관리 활동을 추진한다.

@포항제철소 직원이 WTP 제품인 포스맥(PosMAC) 강판의 표면 품질을 확인하고 있다.


'품질의 달'은 포항제철소 전 임직원이 품질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품질 중심의 업무 체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매년 11월로 지정해 2013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전문 장비를 활용한 화학 실험으로 제품 품질을 검사하고 있다.

포항제철소는 세계 철강시장의 성장 약세와 내수산업 침체 등 어려운 업황 속에서도 고수익 WTP(World Top Premium) 제품의 생산은 높이면서 품질부적합률은 전년 대비 10% 가까이 저감하는 성과를 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품질을 개선하고자 올해 품질의 달에는 자체적인 품질관리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품질설계기준, 검사기준, 기술기준 등 품질 관련 표준 간의 정합성을 점검하고 현장 주임 단위로 표준을 재정립한다.

작업 시 품질 위험요인에 대한 사전확인 활동을 실시하고 계측기 관리현황을 전반적으로 재점검하는 한편, 중소 고객사를 방문해 품질 관련 의견을 청취한 후 임가공사 품질관리체계를 점검, 개선방안을 제시한다.

오는 15일에는 품질의 달 성과공유 행사를 열고 올 한해 추진한 품질관리 활동의 성과와 차후 계획을 발표한다. 행사에서는 부서별 품질향상에 크게 기여한 품질유공 직원과 협력사도 선정해 포상할 계획이다.

1일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메일을 통해 전 임직원에게 "제철소의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 저원가·고품질의 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각오를 다지는 품질의 달이 되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포항제철소는 품질의 달 활동 추진으로 전 임직원의 품질마인드와 고객만족도를 높여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With POSCO'를 지속 실현할 계획이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