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공직사회
포항시청공무원, '좌충우돌'로 시정 홍보 "효과 만점"홍보담당관실 직원, 직접 출연, 편집 ,기획 등 도맡아 유튜브에서 "인기"

최근 SNS를 활용한 홍보가 활발해지고 가운데, 홍보전문가가 아닌 포항시공무원들이 직접 기획·출연·제작·편집 등을 통해 지역의 다양한 소식을 홍보하는 영상을 제작해 화제가 되고 있다.

포항시는  일반적인 시정뉴스 이외에 시민과 일반 구독자들이 포항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흥미로운 콘텐츠의 발굴·제작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일반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일·직·선TV) ‘좌충우돌 숙영낭자’ 코너를 개설하여 지역 홍보에 나섰다.

포항시는 앞서 지난 12일 추석 연휴를 앞두고 귀성객으로 붐비는 포항역에서 영상을 제작, 유튜브 등 SNS를 통하여 시험 게재한 바 있다. 게재 3일 만에 페이스북 조회 수 7,000회(유튜브 500회)를 넘기며 예상 밖의 결과를 거둔 포항시는 본격적인 작업에 들어갔다.

27일부터 선보인 포항시의 두 번째 영상은 ‘포항사랑 상품권’과 ‘죽도시장’을 주제로 포항시 직원들의 좌충우돌하는 모습에서 자연스럽게 포항이 알려져 30일 현재 페이스북 조회 수 4,500회(유튜브 1,000회)를 훌쩍 넘기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좌충우돌 숙영낭자’ 코너를 진행·운영하고 있는 포항시 홍보담당관실의 정숙영 주무관과 박진우 주무관은 “기존의 보도자료를 통한 홍보가 아닌 방식으로 틀에 박힌 공무원의 모습에서 벗어난 자연스러운 분위기에서 포항의 매력을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두 번의 영상에 직접 출연하며 SNS 등 뉴미디어 홍보에 주력하고 있는 박재관 포항시 홍보담당관은 “공무원들이 직접 나서서 출연하고, 찍으면서 그동안 다소 딱딱하게 느껴졌던 홍보가 시민들과 일반인들에게 한 걸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서툰 부분을 진정성으로 보완하는 홍보가 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챙겨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채진 기자  genie6819@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