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산업현장
포항제철소, 재능봉사와 음악회로 환호공원을 "핫플레이스"로기업시민정신 실천해 환호동원에서 집중적인 봉사와 헌신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 재능봉사단이 30일 환호공원에서 가을맞이 봉사활동을 펼치고 시민들을 위한 음악회를 마련해 기업시민 실천에 앞장섰다.

환호공원은 포스코와 포항시가 협력해 조성한 공원으로, 2001년 완공된 후 포항시민들의 휴식처 역할을 하며 지역 명소로 자리잡았다.

이날 포항제철소 재능봉사단과 임직원 300여명은 환호공원 내 중앙공원에서 봉사활동과 음악회를 펼쳐 인근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재능봉사단은 제각기 특색 있는 봉사활동을 선보여 시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수지효행 봉사단은 압봉시술과 손마사지를 통해 공원에 방문한 시민들의 피로를 풀어줬고, 골든타임 봉사단은 일상생활에서 위급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과 응급처치 방법을 교육했다.

아동행복지킴이 봉사단과 섬김이 봉사단은 소외계층을 위한 멘토링 활동에 나섰다. 인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50여명 및 독거어르신 30여명과 함께 주변을 산책하고 공연을 관람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 봉사단은 지난 7월에 이어 어르신들의 건강을 기원하며 장수 사진을 촬영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제빵 봉사단은 행사에 참석한 아동들과 어르신들을 위한 간식을 만들어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봉사활동 후에는 포스코와 함께 하는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 중앙공원 소공연장에서 진행된 음악회에서는 다국적 이민여성 합창단, 아동센터 국학기공, 한국무용예술단 부채춤과 포항제철소 문화예술 봉사단의 공연이 이어졌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도 환호공원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했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스스로의 재능과 역량을 활용한 나눔 활동을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에게 한걸음 더 다가가자”고 전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오는 9월과 10월에도 환호공원에서 다양한 봉사활동과 공연을 펼쳐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정신을 실천해나갈 예정이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