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건강
포항시남구보건소, 요양병원 안전 점검 통해 안전도시 포항으로 ‘한 발’ 성큼지난해  남부소방서와 합동 안전 점검에 이어 시정사항 확인을 위해 12월 2차 점검 실시

포항시 남구보건소는 지난해 요양병원 내 거동이 불편한 고령 환자들의 인명피해 발생 예방을 위해 1·2차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시설관리점검반이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2차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2차 현장점검은 지난해 11월 남부소방서와 함께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동절기 화재 사고 예방을 위한 합동 안전 점검을 한 데 이어 시정사항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됐으며, 남구보건소장을 포함해 보건정책과장, 보건행정팀, 의약관리팀 등 시설관리점검반이 구성돼 지난해 12월 13일부터 22일까지 추진됐다.

시설관리점검반은 지역 내 요양병원 6개소를 대상으로 △1차 점검 결과에 따른 후속 조치 이행 여부 △와상환자 등 중환자에 대한 대피계획 △화재 예방시설 주기적 점검 △자위소방대 구성 및 비상 대응 훈련 등 의료기관 종사자들의 안전의식과 환자 보호를 위한 대응 역량을 중점적으로 확인했다.

2차 안전 점검 결과 지역 내 요양병원은 자체적으로 소방 안전 계획을 수립하고 소방 안전 관리자를 통해 정기적으로 소방시설 작동점검 및 종합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화재 발생 시 신속하고 효율적인 초기대응을 위해 비상 연락, 초기소화, 환자 분류 유형에 따른 피난 유도, 화재확산 방지 조치, 응급구조 등 화재 안전 매뉴얼을 숙지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김정임 남구보건소장은 “추후 요양병원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개최해 유관기관과 함께 병원별 안전관리 방안, 모범사례 공유 등으로 의료기관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