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우리동네 이야기
포항 청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각지대 현판식 및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가져문화복지센터를 복지사각지대 신고센터로 지정하고 소외이웃 없도록 따뚯한 마음 전달

포항시 북구 청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권의진, 김상면)는 11일 청하면 문화복지센터를 복지사각지대 신고센터로 지정하는 현판식 및 동절기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행사를 펼쳤다.

 

이날 협의체 위원들은 청하면 문화복지센터에 모여 복지사각지대 신고함을 비치하고 신고센터 운영을 개시하는 현판식을 가졌다. 이어 자체 기부금으로 마련한 김장김치 30박스(50만원 상당)를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와 미등록 경로당 등 취약계층 다중이용시설에 직접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였다.

김상면 민간위원장은 “추운날씨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 활동을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권의진 청하면장은 “한해를 마무리 짓는 뜻깊고 중요한 김장 나눔 봉사에 참여해 주신 위원들께 감사드리고, 복지사각지대 신고센터 현판식과 김장 나눔 활동을 통해 이웃 주민을 한 번 더 살펴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청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매년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들을 발굴하고 이웃을 돕기 위한 나눔과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