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따라잡기 여기 한 장의 사진
<포항시승격 70년특집> 1949년 포항, 무슨 일이④<포항에 호열자 발생>

1949년 9월13일자 조선중앙일보 사회면에는 포항에 호열자, 즉 콜레라가 발생했다는 기사가 비교적 크게 실렸다.

여름철이 지났을 무렵이지만 당시만 해도 호열자 즉 콜레라는 무서운 전염병이었고 신문 보도에 따르면 덕산동에 사는 이 모씨가 병세가 심상치 않아 도립병원에 검진결과 이 같이 판정 받아 격리병상에 입원했다는 내용을 전하고 있다.

요즘에는 호열자라는 표현을 사용하지 않고 있지만 병에 걸린 사람 열 가운데 아홉이 죽어나간 이 병은 '호랑이한테 찢겨 죽는다는'는 의미에서 콜레라를 "호열자"라고 불렸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