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경북일반
영천전투호국기념관, 13일 임시운영 개시9월 본개관 앞두고 전시관 무료 관람 가능

충절의 고장 영천시 고경면에 위치한 ‘영천전투호국기념관’이 올해 하반기 개관을 앞두고 오는 13일부터 임시운영에 돌입한다.

영천시는 이번 임시운영 기간 중 방문객 의견수렴을 통해 운영상의 문제점을 발굴·보완해 차질 없이 개관을 준비할 계획이다.

국립영천호국원과 인접해 위치한 영천전투호국기념관은 2009년 8월 낙동강 호국평화벨트조성사업으로 선정되어, 2013년 12월 착공 후 최근 준공했다.

실내 전시는 두 부분으로 나뉘는데 제1전시실은 영천전투를 재현한 공간이며, 제2전시실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추모하는 공간으로 한국전쟁 당시 한국의 생활모습을 담은 사진도 전시되어있으며 야외에는 염원의 마당, 무궁화동산 등의 전시공간이 마련되어있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임시운영기간 중 전시관을 9시부터 18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매주 월요일과 추석당일에는 휴관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호국기념관 방문을 통해 영천시민뿐만 아니라 누구나 한국전쟁에서 영천전투가 갖는 의미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영천전투메모리얼파크 홈페이지(http://memorial.yc.go.kr)를 참고하거나, 전화문의(☎054-338-8597, 330-688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진배 기자  kjb6484@gmail.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