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산업현장
포항상공회의소 등 경제단체, '포항제철소 고로 조업정지 행정처분 완화 촉구'포항지역 16개 지역시민·사회·경제단체와 공동 명의로 성명서 발표

포항상공회의소는 지난 7일, 포항철강산업단지관리공단을 비롯한 16개 시민·사회·경제단체와 공동으로 「포항제철소 고로 조업정지 행정처분 완화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였다.

@포항제철소

성명서 주요내용으로는 첫째, 현실적으로 당장 대안이 없는 상황에서 조업정지 행정처분 대신 대기오염을 저감할 수 있는 환경시설 투자를 확대하도록 하는 등 대기오염물질 총량을 줄이게 해야 한다.

둘째, 고로 조업중지로 인한 경제적 손실과 국가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고려하여, 포스코를 비롯한 철강업계가 관련 전문가들과 함께 개선방안을 강구할 수 있도록 시간적인 여건을 마련해 주어야 한다.

셋째, 대기환경보전법의 관련조항이 제철산업 특성에 맞게 법리적용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검토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와함께 포항상공회의소·포항철강산업단지관리공단 공동으로 경상북도와 대구지방환경청에 포항시민과 기업, 기관이 함께 상생하고 철강산업의 지속 가능한 유지·발전과 국가경제를 위해 법이 허용하는 최대한의 선처를 베풀어 줄 것을 간곡히 청원하는 내용을 담은 탄원서를 제출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