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경북일반
기찻길옆에서 열린 치맥 페스티벌 대성황상주 동성동 도시재생주민공모사업

상주시 동성동 도시재생추진위원회가 주관한 『제2회 성동 기찻길 치맥 페스티벌』이 5월 31일 상주역 광장 일원에서 열려 상주시 도시재생 주민 공모사업의 첫 시작을 알렸다.

“다시 살리자 동성동!” 이라는 주제로 열린 치맥페스티벌에는 다양한 문화 공연이 열렸고 치맥 등 먹거리 부스도 운영됐다. 많은 시민이 축제장을 찾아 치맥을 즐기며 흥겨운 시간을 보냈다.

시민들은 “기찻길 치맥페스티벌이 동성동의 대표 축제로 자리잡아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동성동 도시재생추진위원회는 4월부터 상주시 도시재생지원센터와 축제 계획을 세웠고, 5월 20일에 열린 도시재생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주민 공모사업에 선정되었다.

도시재생 주민 공모사업은 상주시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마을 공동체 의식 회복 및 주민 화합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오는 6월 2차 주민 공모사업 공고를 계획하고 있다.

송주수 도시과장은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추진하는 주민 공모사업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하며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해 지원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배 기자  kjb6484@gmail.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