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맛&멋
포스코, 제철소 현장근무자 도시락 ‘확’ 바뀐다메뉴 개선해 품질 높이고 위생 관리도 한층 강화

포스코가 직원 복리후생 증진을 위해 도시락 메뉴를 개선하고 식사 품질을 높인다.

포스코는 제철소 현장직원들의 식사 질 개선을 위해 5월 27일부터 중·석식 도시락 메뉴를 개선한다. 더 좋은 식재료 사용, 메뉴 다양화, 후식 추가 등을 통해 도시락의 품질을 높이는 한편 직원들이 종전과 동일한 가격으로 양질의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포항제철소


포스코는 이에 앞서 도시락 업체별 주간 식단표를 사전에 직원들에게 알려 직원들이 원하는 메뉴를 선택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뿐만 아니라 도시락 업체의 위생점검을 강화하는 등 직원 만족도 향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직원들이 보다 편리하게 사외도시락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도시락 주문’ 모바일앱도 개발할 예정이다. ‘도시락 주문’ 모바일앱을 이용하면 메뉴 선택과 주문ㆍ결제, 만족도 평가 등을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6월 1일부터는 포항과 광양 양 제철소 교대근무직원을 위한 야식 도시락 메뉴 종류도 확대하기로 했다.

포스코는 세심한 관심과 노력을 통해 질 좋고 맛있는 식사를 제공함으로써 직원 만족도를 꾸준히 높여나갈 계획이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