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마당 이벤트
경북도, 베트남 호치민시 여자축구대표팀 전지훈련 유치22~31일까지 30여명 경주에 캠프... 선진훈련 기술 전수와 전술 합동훈련

경상북도는 베트남 호치민시 여자축구대표팀의 경주 전지훈련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오는 22일부터 31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 여자축구대표팀 30여명은 경주에 훈련캠프를 열고 도내 여자축구팀(위덕대학교 여자축구부, 경주한국수력원자력 여자축구단, 구미스포츠토토 여자축구단)과 친선경기를 통해 팀 전술을 점검‧보완하고, 전술합동훈련으로 경기력 향상을 높이는 한편 K리그 관전, 경주엑스포 관람과 지역 문화탐방을 실시한다.

경북도와 도 체육회는 전지훈련 유치를 위해 아시아 주변국가(일본, 중국 등)보다 저렴한 훈련체재비, 우수한 경기장시설 및 숙소 등 인프라와 함께 관광 등 문화체험을 한 번에 이용할 수 있는 지원프로그램을 제안하는 등 지속적인 러브콜을 보냈다.

 

지난해 11월 경주에서의 전지훈련 효과(제8회 베트남 전국체육대회 여자축구 우승)를 톡톡히 본 호치민시 여자축구팀은 경북도의 러브콜에 응답해 2019시즌 베트남 여자축구리그 우승을 위한 초석을 경북에서 다지기로 결정했다는 후문이다.

 

박충근 경북도 체육진흥과장은 “이번 호치민시 여자축구팀 전지훈련 유치를 계기로 해외 및 국내의 종목별 훈련팀을 도내에 적극 유치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극대화 시키는데 행정력을 집중하는 한편, 전지훈련팀 지원에 소홀함 없도록 꼼꼼히 챙겨 전지훈련이 정례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성원기 기자  swkwork@gmail.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