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특집
포항영일만항 물동량 유치위해 대구ㆍ경북 맞손10일 포항영일만항 활성화를 위한 공동협력 MOU 체결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은 10일 포항영일만항을 함께 찾아 경상북도상공회의소협의회,대구상공회의소와 대구ㆍ경북권 주요 기업들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영일만항 활성화를 위해 「대구경북 공동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포항영일만항은 2009년 8월 컨테이너부두 4선석을 개장하고 첫해 5천TEU를 시작으로 2014년 50만TEU를 기록한데 이어 올해 3월 기준 누적 물동량 107만TEU를 달성하는 등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대구ㆍ경북권내 전체 수출입 물동량 중 포항영일만항을 이용하는 컨테이너 화물은 3%대로 저조한 실정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두 지역 수출입 화물의 영일만항 이용률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대구시, 경상북도상공회의소협의회, 대구상공회의소와 함께 공동 협력하기로 뜻을 같이 했다.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경북도와 대구시, 경북상공회의소협의회와 대구상공회의소는 상호 업무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수출입 물동량 유치를 통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 포항영일만항의 대구․경북 광역화, 그리고 북방물류 거점항만 육성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경북도와 대구시는 포항영일만항 활성화를 위하여 지역 주요 기업체를 대상으로 지난해 4. 31일 공동서한문을 보낸바 있으며 ‘포항영일만항 활성화’를 대구․경북 상생위원회 공동과제로 지정해 다양한 현안에 대하여 상호 협력해 오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올해 말 준공 예정인 항만인입철도와 ‘20년 8월 국제여객터미널 완공을 계기로 포항영일만항을 화물과 관광객이 넘치는 명실상부한 환동해 북방물류 중심항만으로 육성하기 위하여 대구시와 힘을 모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