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Zoom-in 생각담은 사진기
'찔레나무의 신음'
@사진=콘텐츠코리아 이한웅

 

포항시 남구 효자시장 입구의 찔레나무.

도로변 콘크리트 포장을 하면서 찔레나무 주변을 포위하 듯 콘크리트로 발라 놓았다.

생명력 있는 찔레나무는 그래도 초록으로 자라고 있지만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한다.

 

공사를 하면서 옮겨심든지, 아니면 뿌리채 뽑아 냈다면 모를 까, 뻔히 죽어갈 것을 알면서

꽁꽁 콘크리트로 생명을 에워 쌈. 여유없고 배려없이 사는 우리 삶의 한 단면이다.

 

 

콘텐츠코리아  webmaster@contentskoreas.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