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산업현장
포스코, 청년구직자 대상 상생일자리 교육 수료식 개최포항. 광양 兩제철소 협력회사에 38명 취업확정

포스코가 청년일자리 38개를 새로 만들었다.

포스코 기술교육그룹은 지난 21일 포항 인재창조원과 광양 기술교육센터에서 청년구직자 대상 생생 일자리 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

@포항 인재창조원에서 수료생과 협력사 관계자등이 기념촬영한 모습.

수료식은 교육생과 채용을 확정한 협력사의 인사담당 부서장, 대중소기업협력재단 및 기술교육그룹 관계자등이 참여한 가운데 교육경과보고, 수료영상시청, 우수교육생 상장 수여순으로 진행됐다.

교육생 42명(포항28명, 광양14명)은 10월 22일부터 2개월간 조직 적응력 강화를 위한 인성 과정과 실무기술 집중배양을 위한 용접, 설비진단, 천장크레인등 실습교육 과정을 이수했다.

교육 수료생 중 38명은 포항지역 협력사인 동일기업외 9개사에 25명, 그리고 광양지역 협력사인 에프엠씨외 8개사에 13명이 취업을 확정했다.

포스코는 올해 청년구직자 대상 교육 수료생중 121명 중 114명을 협력사에 취업을 연계함으로써 우수인력 확보가 어려운 중소 및 협력기업을 지원하고 정부의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도 적극 동참하는등 'With POSCO'를 실현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교육인원을 확대하고 취업 희망자도 상시 모집해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포스코는 정부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동반성장, 상생적 인력양성 생태계 구축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2005년부터 교육시설과 전문강사가 부족해 자체교육이 어려운 협력사 및 공급사,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실무에 필요한 다양한 훈련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관련해 포스코는 청년구직자 대상 상생일자리 교육 우수기업으로 선정되어 12월 18일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권기홍)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