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산업 일터에서
포스코 포항제철소, 한파 대비 설비 점검에 만전동파, 결빙 방지 설비 집중점검으로 현장 안전에 총력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12월 한파에 대비해 사고 예방 집중 설비 점검에 나선다.

포항제철소는 계절별, 시기별 취약설비와 위험요인을 고려해 정기적으로 테마 점검을 실시해왔다. 이번 12월에는 겨울철 발생하기 쉬운 동파와 결빙으로 인한 설비고장에 대비한다.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열선 카메라를 이용해 배관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기온 변화에 취약한 배관설비를 비롯해 전해액, 냉각수 작동 점검, 옥외 설비의 열선작동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특히 고부가가치 철강재의 생산에 차질이 없도록 핵심설비의 사고예방에도 만전을 기한다. 제철소 내 모든 설비에 대해 운전과 정비 직원이 함께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미흡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한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매주 ‘설비 총점검데이’를 운영해 돌발장애를 사전에 예방하고, 생산성 제고와 품질 향상에 힘쓰고 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