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따라잡기 쟁점
"대통령님 지발! 포항경제 좀 살도록 현안챙겨 주이소~"이강덕 포항시장, 죽도시장에서 문재인대통령에 직접 건의

이강덕 포항시장은 8일 오후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참석을 위해 포항을 방문한 문재인대통령과 죽도시장에서 만나 포항의 주요 현안문제 해결을 직접 건의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이강덕 포항시장이 8일 포항죽도시장에서 과메기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 시장은 이날  문대통령에게 철강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생태계 육성과 포항~영덕 고속도로 영일만횡단구간에 영일만대교 건설 포함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특히 문 대통령과 정부 관계자에게 "국내 철강산업이 글로벌 경쟁력 약화 등으로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는 만큼 중소철강기업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대통령의 지역공약인 미래 산업 대응을 위한 철강혁신 생태계 육성사업이 본격 추진돼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 사업이 추진될 경우 7800여개의 일자리 창출과 함께 1조356억 원 규모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거두며 322개의 철강관련 기업이 혜택을 받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의 신북방정책의 환동해 경제벨트 구축을 위해 포항~영덕 간 고속도로 단절구간(영일만 횡단) 건설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총사업비 변경 승인과 예산의 조기 투입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영일만 횡단구간(영일만대교) 건설 사업의 경우, 영일만항과 고속도로의 접근성이 용이해져 영일만항을 북방물류거점항만으로 육성이 수월해 지고 안정적인 물동량 확보도 가능해져 산업입지 개선과 물류비용 절감, 관광자원 확보 등으로 지역경제는 물론 나아가 북방경제협력의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