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 일 자리를 옮겼습니다
경북도, 人事에 새 바람 솔솔~공모거쳐 경북도청 역사상 첫 여성인사팀장 윤희란사무관

 

@ 경북도 인사팀장 윤희란 사무관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 인사팀장에 여성 공무원이 전격 발탁됐다.

경북도는 지난 24일(금) 공모절차를 거쳐 신임 인사팀장에 윤희란 사무관(47세, 예산담당관실 공기업팀장)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역대 첫 여성 인사팀장이다.

이번 인사팀장 직위 공모에는 오랜 관행 속에 고착되어 있는 폐쇄적인 인사 관행을 혁파하고 자유스러운 분위기에서 총 7명이 신청, 앞서 실시한 인사과장 직위공모(3:1)와 과거 인사팀장 공모(1~4:1)보다 높은 역대 최고의 경쟁률(7:1)을 기록하는 등 민선 7기 출범 이후 인사혁신에 대한 이철우 도지사의 열망을 그대로 보여주었으며, 동료직원들의 다면평가 등을 거쳐 윤 사무관이 최종 발탁되었다.

신임 윤 인사팀장은 관광진흥과, 자치행정과, 대변인실, 예산담당관실 등 주요 부서를 두루 거쳤고, 특히 2012년에는 여성 최초로 MVP 공무원으로 선정되었으며, 탁월한 업무추진력과 풍부한 실무경험을 바탕으로 인사 분야에 새로운 혁신의 바람을 일으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여성 인사팀장 발탁은 민선 7기를 맞아 지원부서 인력을 축소하고, 일자리 창출과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행복한 경북 만들기 등 일하는 부서에 근무하는 스타인재를 발굴하여 등용하는 한편, 능력과 성과, 전문성 중심의 인사운영으로 조직 경쟁력을 강화하고, 열심히 일하는 공직자가 우대받는 공직문화를 조성하고자 하는 이철우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