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선택 4.15 총선마당 후보 動靜
허대만 포항시장후보, “지진피해 주민 追加지원 책임지겠다”이창균 바른미래당후보, 서울 농성장 찾아준 허후보에 감사訪問

허대만 포항시장후보(더불어민주당)는 28일 포항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가지고 최근 정부가 발표한 ‘지진방재 개선대책’에 따른 피해보상금 상향 조정과 관련해 포항시민의 피해에도 추가지원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28일, 바른미래당 이창균 후보가 자신의 서울 단식농성장을 찾아준데 대한 감사의 뜻으로 허후보 캠프를 찾아 덕담을 나눴다

허후보는 “정부개선책에 따라 포항지역 지진피해 시민들에게 전파의 경우 400만원, 반파의 경우 200만원의 추가지원을 책임지겠다”고 말하며 “소파의 경우에도 풍수해 보험 판정기준에 따라 구체적 기준이 마련되면 추가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허 예비후보는 “정부 개선책의 포항 소급 적용과정에 법리적, 과거사례와의 형평성문제로 다소 어려움이 있었으나 이번 개선책이 초유의 포항지진으로 인해 나온 대책인 점과 포항지진 피해지원이 비현실적이라는 점을 들어 중앙정부를 설득하는 등 추가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을 꾸준히 전달한 바 있다”고 말했다.

또 “개정된 ‘도시재생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을 적용해서 흥해읍 일대를 특별재생지역으로 지정하여 복구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말하고 “포항지진과 관련한 지열발전과의 연관성 규명,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등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시민의 지혜를 모아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바른미래당 이창균 후보가 자신의 서울 단식농성장을 찾아준데 대한 감사의 뜻으로 허후보 캠프를 찾아 덕담을 나눴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