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마당 관광
분홍분홍 安東’ 이벤트로 도심 관광 활성화

안동시와 안동축제관광재단은 가정의 달을 맞아 안동의 관광지와 연계해 안동 혼례길 체험 프로그램 ‘분홍분홍 안동’ 이벤트를 진행한다.

‘분홍분홍 안동’ 이벤트는 안동의 다양한 관광자원 가운데 도심 관광자원을 일생 의례와 연계한 관광코스로 관광객 유치를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 특히 ‘분홍’이란 신선한 느낌으로 다소 무거운 안동 관광 이미지에서 탈피하고자 하는 새로운 시도.

@분홍분홍 안동이벤트

안동 전통혼례길은 구시장, 태사묘, 임청각, 월영교, 예움터로 이어지는 도심권 핵심관광지로 구성된다. 이들 5곳에 포토존을 설치해 재미와 의미를 모두 잡는다는 계획이다.

구시장 찜닭골목은 가족이 함께 나누는 행복한 일상, 태사묘는 고려 개국공신 삼태사(김선평, 권행, 장정필)의 큰 뜻을 이룬다는 취지의 입신(立身)의 공간이다. 나라를 위해 한 몸을 바친 석주 이상룡 선생이 태어난 임청각에서는 인간의 출생에 대해 생각해보고, 원이 엄마의 숭고한 사랑이 녹아든 월영교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나누는 추억의 장소이다. 한옥의 멋을 느낄 수 있는 예움터는 전통을 생각해볼 수 있는 곳이다.

특히 안동시는 가정의 달과 부부의 날(5.21)을 맞아 5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5월, 분홍분홍 안동, 거기서 만나!”라는 주제로 매일 10쌍 총 40쌍(80명)에게 안동에서의 여행이 평생 기억될 만한 기념사진 촬영을 해준다. 미리 선정된 부부와 연인 등 40쌍은 전통혼례길 5곳의 포토존에서 모든 ‘인증샷’을 남긴 이들에 한해 개목나루터에 마련된 특설무대에서 평생 잊지 못할 ‘최고의 인생샷’을 촬영해 선물한다

김경호 기자  islin@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