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행정 포항
포항시 물 맛 좋은 수돗물 공급에 ‘최선’새로운 소독설비 도입등 정수시스템의 고도화 추진

포항의 수돗물이 깨끗하고 물맛이 더 좋아진다.

포항시 맑은물사업본부는 최근 시민들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맛 좋은 수돗물을 공급하기위에 다양한 방법을 시도하고 있다.

@포항시는 새로운 개념의 소독설비인 차아염소산나트륨 발생장치를 설치해 15일부터 시운전에 들어갔다.

포항시는 우선 전체 5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공단정수장에 새로운 개념의 소독설비인 차아염소산나트륨 발생장치를 설치해 15일부터 시운전에 들어갔다.

기존 염소소독 방식은 효과적이고 경제적인 소독제로 정수처리에 사용되어 왔지만 도시화 및 산업화 등으로 원수의 오염이 심화됨에 따라 물맛이 떨어지고, 취급시 안전문제, 화학물질관리법에 의한 영업허가 등 여러 가지 법령에 따른 제약과 관리의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비해 차아염소산나트륨은 소금을 전기분해하여 생산되며 소독 냄새 및 상수도관 부식이 적어 녹물 발생 없이 안전하게 맑은 물을 공급할 수 있고 무엇보다 안전성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윤영란 포항시맑은물사업본부장은 “수돗물에 대한 시민들의 불신을 말끔히 해소하며 안전하고 맛있는 수돗물 생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