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따라잡기 새로 생겨요
<2030 포항시 도시기본계획>, 경북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통과인구 75만명→ 70만명으로 수정, 1도심, 2부심 환동해 중심조시 초석 마련에 중점

경상북도는 지난 20일, 제4회 경상북도 도시계획위원회를 열어 ‘2030 포항 도시기본계획(안)’등 4건을 심의하여 조건부 가결했다.

2030 포항 도시기본계획은 ‘시민과 함께 성장하는 녹색포용 도시’로 미래상을 설정하여 1도심 2부심 6지역 거점으로 2030년 목표인구를 75만명으로 제시했다.

@ 포항시 시가지

위원회의 심도있는 논의끝에 포항의 경우, 경상북도 제1의 도시위상을 제고하되 과도하게 산정된 사회적 인구를 조정하여 최종 목표인구를 70만명으로 하고 시가화 예정용지의 토지이용계획과 재난, 환경부분의 각종 지표와 목표를 보완·조정하는 것으로 조건부 가결했다.

이로써 포항시는 인구 정체와 환경·경제·사회적 여건 변화에 대응하고 환동해 중심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초석을 다질 수 있게 되었다.

이번에 수립된 포항시의 도시기본계획은 역점추진하고 있는 4세대 방사광 가속기 등 R&D 인프라를 활용한 바이오산업, 첨단신소재 산업 등 미래 신산업 육성, 형산강프로젝트와 그린웨이사업을 통한 녹색생태도시 건설, 구포항역 복합개발사업 등 도시재생을 통한 구도심 활성화와 KTX, 포항-울산 간 고속도로 개통과 지역항공사 취항 등 광역교통망 구축, 환동해권 거점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기반조성에 초점을 맞췄다.

 

이한웅 기자  newskoreas@naver.com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