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창고 문화일반
포항 구도심 문화거리 꿈틀로 활성화 위한 포스코 제강설비부 기술 재능기부포항문화재단 포스코 제강설비부 업무파트너십을 통한 꿈틀로 시설정비

포항문화재단이 지역기업과의 업무파트너십을 통해 꿈틀로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 있다.

지난 23일 포스코 제강설비부 주관으로 진행된 ‘글로벌 모범시민 위크–꿈틀로, 곁테로’ 행사에서 포스코 제강설비부, 꿈틀로사회적협동조합, 포항문화재단 관계자 50여 명이 참여해 구도심 문화거리 기술 재능기부 활동을 펼쳤다.

@꿈틀로곁테로 봉사활동 단체기념사진

‘꿈틀로, 곁테로’는 포스코제강설비부가 운영하는 사내 봉사단체로서, 꿈틀로 곁에서 지원하는 동반자라는 뜻을 담고 있다.

이번 봉사활동에서는 포스코 제강설비부 직원 30여 명이 직접 참여해 작가 공방 7개소에 출입구 경사판을 설치하고 문화공판장 노후 시설물 정비, 꿈틀상회 실내 레일 조명등 설치도 함께 진행했다.

@작가 공방 출입구 경사판 설치 모습.

옛 상가 점포를 리모델링한 꿈틀로 공간 특성상 그동안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 입주작가나 유모차를 끌고 나온 프로그램 참여시민들이 공간 이용에 불편을 겪었는데, 이번 경사로 설치로 이용 편의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

한편 포항문화재단은 2020년부터 포스코제강설비부와의 업무 파트너십으로 다양한 협력프로그램을 추진해오고 있다.

우성희 기자  woocat@hanmail.net

<저작권자 © 콘텐츠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