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공감지대 EDU
37년 역사 대구 죽전중, 통합으로 마지막 졸업식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대구 죽전중학교가 8일 졸업생 69명과 함께 마지막 졸업식을 가졌다.

1983년 개교해 37년간 1만1919명을 배출한 이 학교는 지속적인 학령인구 감소의 벽을 넘지 못하고 통·폐합 수순을 밟았다.

현재 1, 2학년생들은 인근 서남중학교로 전학한다.

마지막 졸업생들은 직접 제작한 졸업 UCC 영상을 보여주고 후배들의 댄스 공연을 보며 눈물을 훔쳤다.

졸업생 전원에게는 자신의 장점과 특징을 잘 드러낸 1인 1상이 수여됐다.

김영미 교장은 "교사, 학생, 학부모들과 함께 행복배움터를 만들고자 애썼다"며 "학교에서의 경험이 새로운 길을 나서는 학생들에게 작은 힘이 될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졸업식에 참석한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학교는 문을 닫지만, 죽전중학교는 학생들의 마음 속에 영원한 모교로 기억되고 추억될 것"이라며 "언제나 응원하겠다"고 격려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콘텐츠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